보도자료

한국아르브뤼 정신장애인 예술 ‘아르브뤼전(展)’ 개최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한국아르브뤼 작성일16-04-26 12:56 조회354회 댓글0건

본문

정신장애인들의 예술활동을 의미하는 ‘아르 브뤼’(Art Brutㆍ소수자 미술) 전시회를 오는 28일부터 내달 1일까지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. 또한 21명의 아르브뤼 작가의 340여점의 작품을 한 데 모음 작품집 ‘Korean Art Brut‘도 국내에선 최초로 영어프랑스어판으로 출판된다.

성균관대에 따르면 서울형 사회적기업인 한국 아르브뤼(대표 김통원 성균관대 사회복지학과 교수)는 28일 오후 7시 성균관대 경영관 갤러리에서 출판기념회를 갖고 전시회를 개최한다.

이번 전시회에는 5-30년동안 정신장애의 고통 속에서 탄생한 그림 등 아르브뤼 작가들의 순수하고 독특한 예술적 가치가 담긴 작품들이 대중에게 공개된다.

아르브뤼 작품은 지난 2009년 10월 국내에서 첫선을 보였다. 지난 2010년에도 국회에서 전시회를 열고 대중의 관심을 모은 바 있다.

김통원 교수는 “일반인들이 정신장애인의 복지와 소수 미술가들의 독창적 예술성에 관심을 가져달라. 이들의 그림을 보면 편견과 차별의 대상인 정신장애인에 대한 현재의 인식이 많이 바뀌게 될 것”이라며 “일반 화가들은 관람객(소비자)을 의식하며 그림을 그리지만, 이들은 오로지 자기 자신만을 위하여 그림을 그리는 것이 특징”이라고 설명했다.

김 교수는 이어 “이들의 작품가치를 일반인은 물론 가족들도 잘 모르는 경우가 많아 수집 보존이 잘 이뤄지지 않는 탓에 작품이 급격히 소멸하고 있는 게 사실”이라며 “청소년이나 외국인 관광객이 많이 찾는 제주도 등에 전용 미술관이 하루빨리 세워졌으면 한다”고 기원했다.

‘아르 브뤼’는 ‘정제되지 않은 순수한 예술’이라는 프랑스어로 1945년 미술가 장 뒤뷔페가 정신장애인의 창작작품을 지칭하면서 처음 사용되었다. 미국 프랑스 등 선진국에서는 수십년 전부터 ‘아르 브뤼’ 전용미술관 등이 있고 각종 전시회가 열리는 등 사회적으로 활발한 활동이 이뤄지고 있다.

102363f82d76e40e388ca19e20a64cd9_1461642

 

 

<박수진 기자@ssujin84>
 

 


        
 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
(사)한국아르브뤼ㅣ 이사장 : 최원영 ㅣ 대표 : 김통원 ㅣ 사업자등록번호 : 107-82-17318 ㅣ 전화번호 : 070-8803-6465 ㅣ 주소 :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고근산로 275
Copyright © (사)한국아르브뤼 All rights reserved.          개인정보취급방침